← 6 8 →

아모스 7

1

[메뚜기 재앙 환상] 주 하나님께서 환상으로 나에게 이같이 보여 주셨다. 두번째 뿌린 씨가 자라 오르기 시작할 때에, 그분께서 엄청나게 많은 메뚜기 떼를 준비하고 계셨다. 그것은 왕궁에 세로 바칠 첫번째의 목초를 벤 다음에 나오는 모든 풀을 잘라먹을 놈들이었다.

2

그들은 정말 땅의 풀을 모두 삼킬 놈들이 되어 있었다. 이때에 내가 간청하였다. `오, 주 하나님, 당신의 백성을 제발 용서해 주소서! 이 재앙을 그들에게 내리지 마소서! 당신이 이스라엘을 치기 시작하시면 무슨 희망이 그들에게 있겠습니까? 야곱은 아직도 도움이 필요한 어린아이가 아닙니까?'

3

그러자 주께서 불쌍히 여기시고 그 일을 중지하셨다. 주께서 나에게 `내가 그 일을 하지 않겠다.'고 대답해 주셨다.

4

[가뭄 환상] 그 다음에 주 하나님께서 환상으로 나에게 이와 같이 보여주셨다. 그분께서 이스라엘 백성을 징벌하기 위하여 작열하는 불꽃을 불러오고 계셨다. 그러자 그 불이 모든 물을 지져 말리고 국토 전역을 태워 버렸다.

5

이때에 내가 간청하였다. `오 주 하나님, 그 일을 제발 중지해 주소서! 주께서 이스라엘을 치기 시작하시면 그들에게 무슨 희망이 있겠습니까? 야곱은 아직도 도움이 필요한 어린아이가 아닙니까?'

6

그러자 주께서 이 계획도 돌이키시고 내게 이와 같이 대답해 주셨다. `내가 이 일도 하지 않겠다.'

7

[다림줄 환상] 그 다음에 주께서 환상으로 나에게 이와 같이 보여주셨다. 주께서 성벽 위에 다림줄을 들고 서서 성벽이 아직도 반듯한가를 점검하고 계셨다.

8

그때에 주께서 나에게 물으셨다. `아모스야, 네게 무엇이 보이느냐?' 내가 대답하였다. `다림줄입니다!' 그러자 주께서 알려 주셨다. `내가 다림줄로 내 백성을 조사하겠다. 내가 더 이상 이스라엘을 벌하지 않고는 참을 수 없다.

9

우상을 섬기는 제단들이 모두 무너지고 이스라엘의 성전들이 모두 파괴될 것이다. 내가 칼을 들고 일어나서 여로보암의 왕조를 끊어 놓겠다.'

10

[어용 제사장과 아모스의 선언] 벧엘의 제사장 아마샤는 아모스가 예언하는 말을 듣자 곧 여로보암왕에게 지급 통지를 보내었다. `아모스라는 자가 우리 민족의 반역자로 등장하여 임금님을 시해할 음모를 꾸미고 있습니다. 절대로 그냥 둘 수 없는 일입니다. 이러다가는 온 나라가 발칵 뒤집히는 지경에 이르겠습니다.

11

그자가 떠드는 소리는 `임금님께서는 칼에 찔려 시해를 당하시고, 이스라엘은 먼 유형지로 끌려가서 노예생활을 할 것이라'는 망언입니다.'

12

그러고 나서 아마샤는 아모스에게 이런 지시를 하였다. `너 예언자야, 너는 당장 여기서 사라져라! 유다 땅으로 도망 가서 거기서나 예언을 하여 밥을 벌어 먹어라.

13

그러나 여기 임금님의 성전과 거실이 있는 곳에서는 네 환상들을 가지고서 더 이상 우리들을 괴롭히지 말아라!'

14

그러자 아모스가 아마샤에게 대답하였다. `나는 본래 예언자가 아니며 예언자의 제자도 아니다. 그저 가축이나 기르며 ㄱ) 돌무화과를 개량하는 사람이다. (ㄱ. 무화과가 익기 전에 날카로운 칼이나 못으로 열매의 껍질을 찍어 놓아 단맛이 들도록 하는 일이다)

15

그런데 주께서 나를 양 떼를 돌보는 곳에서 데려다가 이렇게 말씀하셨다. '너는 내 백성 이스라엘에게로 가서 내가 시키는 대로 말을 하여라.'

16

그러므로 이제 너는 주께서 네게 대하여 하시는 말씀을 들어라! 너는 나더러 `이스라엘을 쳐서 예언하지 말고 이삭의 집에 대하여 욕하는 말을 퍼붓지 말라'고 말하였다.

17

그렇기 때문에 주께서 이렇게 대답하셨다. `네 아내는 이 성읍에서 창녀가 될 것이고 네 아들들과 딸들은 칼에 찔려 죽을 것이고 네 토지는 다른 나라 사람들이 측량하여 나누어 가질 것이다. 너 자신은 원수의 나라에 끌려가 죽을 것이고 이스라엘 백성은 틀림없이 고국에서 멀리 떨어진 유형지로 끌려가서 노예가 될 것이다.'

Korean Bible (TKV) 1991
Copyrighted: Today's Korean Version TKV 1991